BLOG ARTICLE 상황적 인간 | 3 ARTICLE FOUND

  1. 2012.01.30 자격지심과 상황의 오해
  2. 2008.09.08 상황적 인간
  3. 2007.08.18 역할극 (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주말에 저는 허름한 운동복을 대충 챙겨입고 운동하러 나섰다가 예정에도 없이 회원제 쇼핑몰에 저녁 식사하러 가게 되었습니다. 회원카드가 필요없는 푸드코트에 들어서니 계산한 물건을 잔뜩 들고 나오는 사람들과 테이블에서 식사하는 사람들로 북적이는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대기행렬에서 기다리는 동안 주위를 둘러보니 잘 차려입은 사람들 사이에 땀에 젖어 후줄근해진 운동복을 입고 서 있는 자신이 좀 초라하게 느껴지더군요. 곧 차례가 돌아와 주문을 하게 되었는데 주위 소음과 긴장한 기분 탓에 설명을 해주는 아가씨의 말을 잘 알아들을 수 없었고 몇 차례 번복하게 되었습니다. 순간, 그녀의 곱상한 얼굴에서 짜증 섞이고 피곤한 기색이 휙 스쳐 지나가는 것을 보게 되었는데 저는 그것이 저를 무시하는 태도로 느껴져 식사하는 내내 기분이 편치않았습니다.

 하지만 지금 돌이켜 생각해보면, 어쩌면 그녀는 비정규직에다 박봉이라는 열악한 고용환경 속에서 쉴 새 없이 밀려드는 과중한 주문처리에 지쳐 있었을 뿐인데 저는 저의 괜한 자격지심 때문에 상황을 오해하고 있었던 게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 관련 글 : 열등감과 오해가 부른 비극.
 * 자격지심[自激之心] : 자기가 한 일에 대하여 스스로 미흡하게 여기는 마음.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전형적 직업인  (0) 2012.08.12
증명사진  (2) 2012.06.04
글로벌 앵벌이꾼  (3) 2012.02.11
나의 괴상한 잠버릇  (0) 2012.02.11
자격지심과 상황의 오해  (0) 2012.01.30
시간의 속도  (0) 2012.01.11
뜻밖의 사람, 뜻밖의 공포  (0) 2007.05.01
투영(投影)  (0) 2007.04.02
자리가 사람을 망친다?  (0) 2006.07.07
운명의 장난  (0) 2006.04.27
방문자님의 소중한 의견에 항상 감사드립니다.


상황적 인간

관계 2008.09.08 00:06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와 당신에 관한 지식은 사실 정확하지 않았습니다. 상황과 필요가 우리의 인격과 의식을 결정하고 관계를 규정하여 왔기 때문입니다. 그럼에도 우리는 상황을 유도하거나 회피할 필요가 있습니다. 바람직한 우리의 모습을 이끌어내기 위해선...

 * 관련 기사 : 감옥내 인간 행태상 학대행위 불가피.

'관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음을 열면 누구나 친구가 될 수 있다.  (0) 2013.02.10
동안세  (0) 2012.07.31
선생님과 개새끼  (8) 2010.10.31
관계의 노예  (2) 2010.10.21
상황적 인간  (0) 2008.09.08
적당한 무관심  (0) 2008.08.02
관계의 사물화  (0) 2008.04.26
약자를 위한 나라는 없다.  (0) 2008.02.27
쓸모있는 사람?  (0) 2008.01.21
관계의 본질  (0) 2007.12.03
방문자님의 소중한 의견에 항상 감사드립니다.


역할극

관계 2007.08.18 23:08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그는 상대하기 편하도록 자신의 볼륨을 조정한 것일 뿐이었습니다.

 * 관련 기사 : 어깨 무거운 '코트의 386'

'관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관계의 본질  (0) 2007.12.03
피드백(feedback)  (0) 2007.10.21
종과 주인  (1) 2007.09.11
인격의 효능  (0) 2007.09.06
역할극  (2) 2007.08.18
불편한 진실  (0) 2007.07.01
대물림  (0) 2007.04.09
좋은 사람?  (0) 2007.01.24
관계의 부패  (0) 2006.12.10
마음경영  (0) 2006.12.03
방문자님의 소중한 의견에 항상 감사드립니다.
  1. Favicon of http://soulzone.new21.net BlogIcon Soulman 2007.08.27 1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말속에 의미심장한 뜻이 있는것 같아요. 그는...누구를 향하는 것인지..^^
    때론 자기자신을 컨트롤하는것도 힘들때가 많아요..ㅡㅜ

    • Favicon of http://jihyun.biz BlogIcon 권지현 2007.08.27 2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군대에서 겪었던 계급환경과 경험들이 4가지의 캐릭터를 만들어 준 것 같습니다.

      환경만 갖춰지면 누구나 능히 이등병이나 병장의 캐릭터를 끄집어 낼 수 있을테죠.

      직장생활에서 느낀 점은 이등병이 언제까지나 이등병이 아니고 병장이 언제까지나 병장일 순 없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군대에서는 상상하기 어렵겠지만 역전되는 경우도 있을 수 있겠죠...

      한편으로는 출렁이는 인생살이에서 길게 보자면...

      능수능란하게 자신을 낮출 수 있는 마음자세가 더욱 필요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하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