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ARTICLE 직장인 | 5 ARTICLE FOUND

  1. 2007.09.06 인격의 효능
  2. 2007.09.02 닭장 인생 (2)
  3. 2007.08.18 역할극 (2)
  4. 2006.05.19 잘 사는 법?
  5. 2003.07.04 후진국형 직장문화

인격의 효능

관계 2007.09.06 21:34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사의 흠모할 만한 인격은 부하에겐 진통제와도 같습니다. 굴욕의 고통을 덜어주는...

 * 관련 기사 : 대성그룹 회장 운전기사 자서전 출간 "다음 세상에선 친구로 만납시다."
 * 흠모[欽慕] : [명사] 기쁜 마음으로 공경하며 사모함.

'관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쓸모있는 사람?  (0) 2008.01.21
관계의 본질  (0) 2007.12.03
피드백(feedback)  (0) 2007.10.21
종과 주인  (1) 2007.09.11
인격의 효능  (0) 2007.09.06
역할극  (2) 2007.08.18
불편한 진실  (0) 2007.07.01
대물림  (0) 2007.04.09
좋은 사람?  (0) 2007.01.24
관계의 부패  (0) 2006.12.10
방문자님의 소중한 의견에 항상 감사드립니다.


닭장 인생

인생 2007.09.02 13:06
사용자 삽입 이미지
 쾌적한 축사와 때맞춰 뿌려지는 양질의 사료... 우수한 품종으로 선별되어 숱한 계란들을 뽑아낸 자부심과 성취감... 하지만 암닭은 때때로 알 수 없는 무력감에 빠져들 때가 있습니다.

'인생' 카테고리의 다른 글

권리를 위한 투쟁  (0) 2007.11.22
욕심의 노예  (0) 2007.11.21
꿈의 발견  (0) 2007.11.19
나는 살아있는가?  (2) 2007.10.22
닭장 인생  (2) 2007.09.02
돈! 돈! 돈!  (0) 2007.02.06
조직과의 춤을  (0) 2006.08.26
절대선(絶對善)은 없다.  (0) 2006.08.14
인생의 항해자  (0) 2006.07.25
나의 것은 없다.  (0) 2006.07.18
방문자님의 소중한 의견에 항상 감사드립니다.
  1. Favicon of http://soulzone.new21.net BlogIcon Soulman 2007.09.30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암닭은 때때로 알수없는 무력감....
    동물들도... 감정이란게 있더라구요..인간이 죄악인건 같다는..ㅡㅜ



역할극

관계 2007.08.18 23:08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그는 상대하기 편하도록 자신의 볼륨을 조정한 것일 뿐이었습니다.

 * 관련 기사 : 어깨 무거운 '코트의 386'

'관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관계의 본질  (0) 2007.12.03
피드백(feedback)  (0) 2007.10.21
종과 주인  (1) 2007.09.11
인격의 효능  (0) 2007.09.06
역할극  (2) 2007.08.18
불편한 진실  (0) 2007.07.01
대물림  (0) 2007.04.09
좋은 사람?  (0) 2007.01.24
관계의 부패  (0) 2006.12.10
마음경영  (0) 2006.12.03
방문자님의 소중한 의견에 항상 감사드립니다.
  1. Favicon of http://soulzone.new21.net BlogIcon Soulman 2007.08.27 1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말속에 의미심장한 뜻이 있는것 같아요. 그는...누구를 향하는 것인지..^^
    때론 자기자신을 컨트롤하는것도 힘들때가 많아요..ㅡㅜ

    • Favicon of http://jihyun.biz BlogIcon 권지현 2007.08.27 2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군대에서 겪었던 계급환경과 경험들이 4가지의 캐릭터를 만들어 준 것 같습니다.

      환경만 갖춰지면 누구나 능히 이등병이나 병장의 캐릭터를 끄집어 낼 수 있을테죠.

      직장생활에서 느낀 점은 이등병이 언제까지나 이등병이 아니고 병장이 언제까지나 병장일 순 없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군대에서는 상상하기 어렵겠지만 역전되는 경우도 있을 수 있겠죠...

      한편으로는 출렁이는 인생살이에서 길게 보자면...

      능수능란하게 자신을 낮출 수 있는 마음자세가 더욱 필요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하더군요.



잘 사는 법?

인생 2006.05.19 22:34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신에 대한 실망감과 미래에 대한 불안감으로 머리가 터질 것 같던 차에 들려온 강사의 여담 한마디. "조직생활을 위해선 약간 필요할지 모르지만, 정작 인생을 살아가는 데는 그렇게 많은 지식이 필요하지 않더군요."

'인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직과의 춤을  (0) 2006.08.26
절대선(絶對善)은 없다.  (0) 2006.08.14
인생의 항해자  (0) 2006.07.25
나의 것은 없다.  (0) 2006.07.18
잘 사는 법?  (0) 2006.05.19
미쳐야 산다?  (0) 2006.02.21
도를 아십니까?  (0) 2005.09.07
지독한 운명  (0) 2005.08.30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0) 2005.08.09
인생의 속도계  (0) 2005.07.10
방문자님의 소중한 의견에 항상 감사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끔 페이오픈에서 직장인들의 애환에 대한 글들을 읽어 봅니다. 대기업과 중소기업을 막론하고, 우리나라의 비상식적인 직장문화에 나날을 고통 속에 신음하며 사는 사람들이 대단히 많다는 걸 알게 됩니다.

 장시간 근로와 임금체납, 모욕적 언행, 신체적 폭력, 성희롱, 창의와 효율을 말살하는 권위적 관계, 내무반적 수직관계, 서로에 대한 불안과 불신, 직장 내의 그릇된 정치, 비상식적이고 비효율적인 관행, 능력이 배제된 인사와 업무, 비열한 사람들, 퇴폐적인 회식과 접대, 적반하장...

 능률과 능력 이외의 요소들이 직장인들을 쥐어흔들고 있다는 느낌입니다. 이런 고통이 가중되고 있는 이유 중에는 장기간의 경기침체도 한몫 단단히 하는 것이 틀림없어 보입니다.

 "이런 회사가 이렇게라도 돌아간다는 것이 신기할 따름이다."

 심각함을 더해가는 경제뉴스를 보면서 회사뿐만 아니라, 우리나라에 대해서도 다를 바 없는 이야기라는 생각이 듭니다. 뭔가 고쳐야 할 것은 고쳐지지 않은 채 절뚝절뚝 말이죠...

 아직 제대로 배운 것도 없는데, 히딩크 신드롬은 사라져 버리고 만 것입니까?

'세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남한에 사는 북한주민  (0) 2007.12.12
뉴스 세일즈  (0) 2007.11.15
최선을 강권하는 사회  (0) 2007.07.21
착취 시스템... 그리고 인격변질  (0) 2007.03.28
노동의 종말  (0) 2007.03.17
인간 퇴출시대  (0) 2007.03.13
거대한 새장  (0) 2006.06.19
미친 세상  (0) 2005.08.25
참을 수 없는 도시생활  (0) 2005.06.23
후진국형 직장문화  (0) 2003.07.04
방문자님의 소중한 의견에 항상 감사드립니다.